(공주=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충남 공주시가 올해의 관광도시 선정을 계기로 관광객 모으기에 옷소매를 걷었다. 6일 공주시에 따르면 지역 주요 명소 일곱 곳을 선정해 ‘칠공주’라는 이름을 붙였다. 충남역사박물관(효심공주), 공주제일교회(제일공주), 공주역사영상관(재미공주), 당간지주(대통공주), 하숙마을(추억공주), 풀꽃 문학관(시인공주), 황새바위(순교공주) 등이다. 세계유산인 공산성과 송산리고분군을 품은 공주에는 민족 영산인 계룡산과 마곡사, 갑사, 신원사, 동학사 등이 자리하고 있다.

양산출장샵 -[카톡:ym85] 다음은 김 위원장의 발언 전문이다. 『 평양 시민 여러분, 대집단 체조와 예술공연의 화려한 무대를 펼친 청소년·학생 수련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평양시 각계층 인민들이 이렇게 뜻깊은 자리에 모여 하나와 같은 모습, 하나와 같은 마음으로 인천오피걸 문재인 대통령과 남측 대표단을 따듯하고 열렬하게 환영해 맞아주는 모습을 보니 대구오피걸 감격스러움으로 하여 넘쳐나는 기쁨을 다 표현할 길이 없습니다. 오늘 나는 문재인 대통령과 양주콜걸 북남관계 발전과 평화·번영의 여정에서 또 하나의 새로운 이정표가 될 소중한 결실을 만들어냈습니다. 오늘의 이 귀중한 또 한걸음 전진을 양산콜걸 위해 평양을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의 열정과 삼척출장안마 노력에 진심 어린 감사의 뜻을 표하고 싶습니다. 평양 시민 여러분, 문재인 대통령에게 다시 한 번 뜨겁고 열렬한 박수를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오늘 문재인 대통령이 역사적인 평양 수뇌 상봉과 회담을 기념해 평양 시민 앞에서 직접 뜻깊은 말씀을 하시게 된 것을 알려드리게 됩니다. 오늘의 이 순간 역시 역사는 훌륭한 화폭으로 속초오피걸 길이 전할 것입니다. 우리 모두 문재인 대통령에게 열광적 박수와 열렬한 환호를 보내줍시다.』 송고.